사회공헌

진정성을 가진 사회공헌 활동, 수익의 10%를 사회에 환원하는 사랑 나눔 실천

나눔과 상생 위해 14개 기관과 협력

서울특별시 2021-05-26

 


서울 광화문에 터를 잡고 있는 기관과 정부, 지방자치단체, 비영리기관이 나눔과 상생을 실천하기 위해 뜻을 모았습니다.

 

KMI한국의학연구소(이사장 김순이, 이하 KMI)는 지난 25일 서울 종로구 KT스퀘어에서 광화문 소재 14개 기관과 

지자체, 비영리 기관 관계자들이 참석한 가운데 광화문 원팀(One Team)’ 출범식이 진행됐다고 밝혔습니다.


이날 출범식에는 KMI사회공헌사업단 한만진 단장을 비롯해, 서울시 김도식 정무부시장, 한국무역보험공사 이인호 사장

KT 구현모 대표, 라이나생명 조지은 사장, 세종문화회관 김성규 사장, 한국중앙자원봉사센터 권미영 센터장

조규태 서울YMCA 회장 등이 자리한 가운데 광화문 원팀 출범을 공식 선언했습니다.

 

광화문 원팀은 지난 331일 실무협의체를 발족해 지난 60여일 간 광화문 지역의 나눔과 상생의 가치를 높일 수 있는 

방향을 고민했습니다. 각 기관이 갖고 있는 서비스와 기술을 바탕으로 공동 사회공헌 프로젝트를 진행할 계획이며

특히 정부와 지자체, 비영리기관과의 협업을 통해 상생을 실천하는 모델을 전국으로 확산한다는 목표입니다.


또한, 광화문 원팀은 광화문 지역의 소상공인과 상생할 수 있는 프로젝트를 시작으로 건강행복을 위한 건강검진과 

건강정보 지원사업, 장애인 취업 지원, 다회용 컵 사용 캠페인 등 지역 상생과 환경 문제 해결을 위한 프로젝트를 

올해 선보인다는 계획입니다.